검언유착 의혹을 ‘한동훈 괴롭히기’ 주장한 조선·중앙·매경



채널A 검언유착 의혹 사건으로 알려진 ‘취재원 강요미수’ 사건에 연루된 한동훈 사법연수원 부원장(검사장)이 무혐의 처분을 받았습니다. 서울중앙지검은 4월 6일 이동재 전 채널A 기자와 한동훈 검사장의 공모를 인정할 증거가 없다며 이같은 처분을 내렸습니다. 그러나 여전히 의혹은 남았습니다. 검찰은 사건 초기 적극 …
기사 더보기


안전사이트 ☜ 확인해 보러가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