문 정부 ‘지인 채용’엔 그렇게 매섭더니… 보수언론의 이중잣대



대통령실이 윤석열 대통령의 지인 아들을 대통령실 행정관으로 채용해 '특혜' 논란이 일고 있지만 보수언론들은 이 사안에 소극적인 보도 태도를 보이고 있다. 정권에 따라 '이중잣대'를 적용하고 있다는 비판이 나온다.보수언론들은 불과 몇 달 전 문재인 정부 시절 불거진 청와대의 계약직 행정요원 지인…
기사 더보기


안전사이트 ☜ 확인해 보러가기


추천 기사 글